또다시 승리!! 진격의 정영식 이제는 8강!! [2019 독일 오픈/플래티넘]
작성자이옥수(빠빠빠)
등록일2019-10-12 10:54:52
조회수331
0

https://blog.naver.com/woksusu/221675459094

또다시 승리!! 진격의 정영식 이제는 8강!!


2019년 독일(German/플래티넘) 오픈 남자 개인단식 본선 2라운드 16강에서 한국의 정영식(Jeoung Youngsik. 鄭?植)이 일본의 니와 코키(Niwa Koki) 마저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정영식은 일본 대표 팀 주전 중 한 명인 니와 코키를 맞아 마지막까지 가는 접전을 벌인 끝에 또다시 4-3(11-6, 7-11, 11-8, 9-11, 9-11, 11-9, 11-8)으로 승리했습니다.


정영식은 본선 1라운드 32강 첫 경기에서 대만 영건 린윤주(Lin Yun-Ju)를 4-3(11-8, 4-11, 8-11, 11-6, 11-8, 8-11, 11-7)으로 이긴 데 이어, 연 이틀 자신보다 랭킹이 높은 선수를 이기는 쾌거(快擧)를 이뤄냈습니다. 


참고로, 10월 현재 린윤주는 세계 10위, 니와 코키는 세계 11위에 올라있고, 정영식은 세계 23위에 올라있습니다. 이번 대회에서 린윤주는 8번 시드, 니와 코키는 9번 시드를 받아 본선에 직행 했고, 정영식은 랭킹이 낮아 본선 시드를 받지 못해 예선 격인 프리리미너리(Preliminary) 라운드부터 출전했습니다.


이로써, 정영식은 남자 개인단식 본선 3라운드 8강에서 독일의 파트릭 프란치스카(Patrick Franziska)를 상대로 4강 진출을 다투게 되었습니다. 파트릭 프란치스카 역시 16강에서 중국 주전 린가오위엔(Lin Gaoyuan)을 4-1(11-5, 11-6, 9-11, 11-7, 11-9)로 꺾는 이변(異變)을 일으키며 8강에 올랐습니다.


린가오위엔은 앞서 스웨덴(Swedish/레귤러) 오픈 남자 개인단식 16강에서 자신에 1-4(11-5, 11-6, 9-11, 11-7, 11-9) 패배를 안긴 선수로, 불과 1주일 만의 재대결에서 패배를 그대로 돌려주었습니다.


린가오위엔은 스웨덴 오픈 남자 개인단식 결승에서 왕추친(Wang Chuqin)에 0-4(11-8, 11-5, 11-8, 11-9)로 패해 준우승한 이후, 다시 한번 우승에 도전했지만, 이번에는 16강에서 패하는 기대 이하의 성적을 기록하고 말았습니다.


이번 경기는 파트릭 프란치스카와 린가오위엔의 무려 9년 만의 맞대결로, 파트릭 프란치스카가 승리하며 2전 1승 1패를 기록했습니다. 두 선수의 첫 맞대결은 2010년 브라티슬라바 주니어챔피언십 단체전으로, 당시에는 린가오위엔이 3-1로 승리했습니다.





등록된 총 댓글 수 0
2019년 11월 대회 일정